국민의힘 홍준표 대구 시장 상임고문에서 면직 결정, 홍 "30년 만에 처음 본다"

by 이원우기자 posted Apr 13, 20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피라TV]

 

 

홍준표 대구 시장 사진.jpg

<홍준표 대구시장 사진 출처:네이버>

 

국민의힘이 홍준표 대구시장을 당 상임고문에서 해촉했다.

 

13일 정치권에 따르면 국민의힘은 이날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논의 끝에 홍 시장을 당 상임고문에서 면직하기로 결정했다.

 

홍 시장의 표면적인 해촉 이유는 현직 지방자치단체장과 당 상임고문을 겸직한 전례가 없었다는 점이 거론됐던 것으로 확인됐다.

 

김기현 대표는 이날 비공개 최고위원회의 후 홍 시장의 상임고문 면직 결정 배경을 묻는 말에상임고문의 경우 현직 정치인으로 활동하거나 현직 지자체장을 활동하시는 분은 안 계신 것이 관례라 그에 맞게 정상화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유상범 수석대변인은 이날 면직 결정에 대해해촉 절차는 최고위 의결이 필요없다. 그냥 당대표 결정으로 해촉이 가능하다고 부연했다.

 

국민의힘의 이 같은 주장과 달리 정치권에서는 홍 시장이 최근 당 안팎의 현안을 두고 거침없는 견해를 밝힌 것이 해촉의 결정적 이유가 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지난해 정진석 비대위 시절 상임고문으로 임명된 홍 시장은 최근 김재원 최고위원이 ‘5·18 헌법 전문 수록 반대’, ‘전광훈 우파 천하통일’, ‘4·3 격 낮은 기념일등 잇단 논란성 발언으로 물의를 빚자, 전광훈 목사와의손절과 함께 김 최고위원에 대한 징계를 강력히 주장해 왔다.

 

또 김기현 대표를 겨냥해도대체 무슨 약점을 잡힌 것인지 (전광훈 목사) 눈치만 보고 있다”, “총선 승리를 위해 당 지도부가 스스로 불출마를 선언해야 한다등 강경발언을 내놓기도 했다.

 

홍 시장은 상임고문 해촉 소식을 접한 뒤 페이스북을 통해엉뚱한데 화풀이를 한다그렇다고 해서 내가 잘못되어 가는 당을 방치하고 그냥 두고 가만히 보고만 있겠나라고 반문했다.

 

이어 그는비판하는 당내 인사가 한둘이 아닌데 그들도 모두 징계하시는 게 어떻나라며문제 당사자 징계는 안 하고 나를 징계한다? 이참에 욕설 목사를 상임고문으로 위촉하라고 비꼬았다.

 

홍 시장은 또입당 30여년 만에 상임고문 면직은 처음 들어 본다어이없는 당이 되어 가고 있다고 국민의힘의 최근 모습을 신랄하게 비판했다.

 

이준석 전 대표도 페이스북에상임고문 면직이라는 것은 처음 들어본다정당에서 당내 구성원이 조금이라도 다른 의견이 있으면 윤리위원회로 몽둥이 찜질하는 것을 넘어 이제 상임고문 면직까지 나온다고 꼬집었다.

 

 

 

스피라TV 이원우 기자 spirra2w@naver.com

 

<저작권자  스피라티비 뉴스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1. 박영수 전 특검 "특검은 청탁금지법상 공직자에 해당하지 않는다" 이런 뻔뻔함이?

    Date2023.04.18 By이원우기자 Views8578 file
    Read More
  2. 정명석 범죄 도운 JMS 2인자 정조은 등 2명 전격 구속

    Date2023.04.18 By이원우기자 Views13155 file
    Read More
  3. 돈 봉투 몰랐다던 송영길 전 대표, 돈 봉투 인지하고 있었던 녹취록 등장

    Date2023.04.18 By이원우기자 Views19376 file
    Read More
  4. 사과하던 'JMS' 태영호, 민주당 비난에 발끈

    Date2023.04.18 By이원우기자 Views15014 file
    Read More
  5. 원희룡 장관 '지옥라인'에 버스전용차로 확보로 긴급 대책 마련

    Date2023.04.17 By이원우기자 Views11341 file
    Read More
  6. '스쿨존 참변' 음주운전자 신상 정보 공개 개정안 발의

    Date2023.04.17 By이원우기자 Views9646 file
    Read More
  7. 법원 "개인 사유지라도 모두가 자유롭게 이용하는 도로는 과세대상 아니야"

    Date2023.04.17 By이원우기자 Views7739 file
    Read More
  8. '민주당 전당대회 돈봉투 살포' 의혹에 머리 숙여 사과한 이재명 대표

    Date2023.04.17 By이원우기자 Views9569 file
    Read More
  9. '성추행 의혹' 휩싸인 정철승 박원순 전 서울시장 변호인 "가짜 미투" 혐의 부인

    Date2023.04.14 By이원우기자 Views29658 file
    Read More
  10. 백현동 개발 특혜 의혹 핵심인물 김인섭 전 대표 구속 영장 기각

    Date2023.04.14 By이원우기자 Views23251 file
    Read More
  11.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 테라 루나 사태 전 100억원 가량 김앤장에 송금

    Date2023.04.14 By이원우기자 Views22220 file
    Read More
  12. 김진표 국회의장 "선거제 개편 이르면 5월 마무리, 위성정당은 없어질 것"

    Date2023.04.14 By이원우기자 Views14144 file
    Read More
  13. 여-야, 의사-간호사 극한 갈등의 원인 '간호법' 너는 무엇이냐?

    Date2023.04.14 By이원우기자 Views14648 file
    Read More
  14. 대법원 "구글, 미국 정보기관에 제공한 국내 이용자 내역 공개하라"

    Date2023.04.13 By이원우기자 Views20919 file
    Read More
  15. 조정훈 시대전환당 의원 "조국 다 내려놓는 다더니 딸까지 셀럽 만들어" 맹비난

    Date2023.04.13 By이원우기자 Views33716 file
    Read More
  16. 대법원 '이동통신 특허 갑질' 퀄컴에 1조 300억원 역대 최대 규모 과징금 확정

    Date2023.04.13 By이원우기자 Views26201 file
    Read More
  17. 현실판 마약왕 텔레그램명 '전세계' 필리핀 옥중서 마약 판매

    Date2023.04.13 By이원우기자 Views22031 file
    Read More
  18. 국민의힘 홍준표 대구 시장 상임고문에서 면직 결정, 홍 "30년 만에 처음 본다"

    Date2023.04.13 By이원우기자 Views19396 file
    Read More
  19. 검찰, 윤관석 더불어민주당 의원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압수수색

    Date2023.04.12 By이원우기자 Views27829 file
    Read More
  20. 엠폭스 지역사회 전파됐나? 7,8번째 확진자 해외여행이력 없어.

    Date2023.04.12 By이원우기자 Views12016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109 Next
/ 109

사용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