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피라TV]

 

 

이균용 대법원장 후보자 사진.jpg

<이균용 대법원장 후보자 사진 출처:네이버>

 

이균용 대법원장 후보자가 5일 자신의 임명동의안 국회 표결을 하루 앞두고 대법원장 공백이 길어지면 국가 기능의 마비 사태가 우려된다며 임명 동의안 처리를 국회에 적극 호소했다.

 

이 후보자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사법부 공백이 길어질수록 전원합의체 재판, 대법관 제청, 헌법재판관 지명, 각종 사법행정과 법관인사 등 중요한 국가 기능의 마비 사태가 우려된다”며 “부디 후보자에게 대법원장 직위의 공백을 메우고 사심 없이 국가와 사회 그리고 법원을 위해 봉직할 기회를 주시기를 간절히 소망한다”고 밝혔다.

 

그는 가족이 보유한 9억9000만원 상당의 비상장주식을 재산 신고에서 누락한 점에 관해 “저의 불찰을 모두 인정하고,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올린다”고 했다. 

 

이어 “재산 증식 목적으로 보유한 것은 전혀 아니지만 공직자로서 염결성에 대한 작은 의혹이라도 해소하기 위해, 또 부주의로 인한 재산 신고 누락에 관해 책임 있는 자세를 보이겠다는 생각에서 가장 깨끗하고 투명한 방식으로 처분하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국가관과 역사 인식 지적에 대한 부분도 “제가 받은 지적과 비판의 말씀을 모두 겸허하게 받아들인다”며 “대법원장으로 봉직할 기회가 주어진다면 청문 과정에서 나온 말을 모두 깊이 새기고, 공직자로서 부끄럽지 않게 오로지 국민만을 바라보며 낮은 자세로 봉사하고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자는 “현재 사법부는 재판 지연 등으로 인한 신뢰 상실의 문제를 비롯하여 사법의 본질적 기능이 저하되고 있는 어려운 처지에 놓여 있다”며 “제가 대법원장으로 임명된다면 모든 역량을 바쳐 재판 지연 문제를 최대한 빨리 해결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상고심 역시 대법관을 8명 이상 증원하는 방식 등으로 충실하면서도 신속한 심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제도 개선을 약속드린다”고 덧붙였다.

 

이 후보자에 대한 국회 임명동의안 표결은 6일 진행된다. 다만 더불어민주당에서 이 후보자 임명안에 대한 ‘반대’ 의견을 당론으로 채택할 가능성이 있다. 국회 과반의석을 보유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에서 이 후보자 임명안 반대를 당론으로 채택할 경우 이 후보자의 대법원장 임명은 불가능 할 것으로 전망된다.

 

 

 

스피라TV 이원우 기자 spirra2w@naver.com

 

<저작권자 ⓒ 스피라티비 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 이재명 대표 피습사건 용의자 당적 공개 X, 윤희근 청장 "2~3일 뒤 수사 결과 발표 할 것"

    Date2024.01.08 By이원우기자 Views34954
    Read More
  2. 의원직 상실 위기에서 기사회생한 김경협 더불어민주당 의원, 2심 재판부 "불법 토지 거래로 보기 힘들다"

    Date2023.12.08 By이원우기자 Views44251
    Read More
  3. 국민의힘 이용호 의원 당 지도부 작심 비판 "책임지지 않고 낙관론에 젖어 있다"

    Date2023.12.08 By엽기자 Views22597
    Read More
  4. 금태섭, 정의당 조성주 세번째 권력 운영위원장 손잡고 신당 창당 "개혁 진보와 합리적 보수"

    Date2023.12.08 By엽기자 Views17133
    Read More
  5. 최강욱 '암컷' 발언 지지한 남영희 사퇴, 민주당 막말 처벌 강화

    Date2023.11.24 By엽기자 Views32094
    Read More
  6. 제 버릇 개 못 준다더니.. 최강욱 전 의원 '암컷' 발언으로 또 막말 논란

    Date2023.11.21 By엽기자 Views27529
    Read More
  7. 송영길 "한동훈은 법무부 장관이 아닌, 국민의힘 법률위원장 대변인"

    Date2023.11.21 By엽기자 Views27808
    Read More
  8. 논란이된 청년비하 현수막, 더불어민주당 "업체측에서 한 것"

    Date2023.11.20 By엽기자 Views31081
    Read More
  9. 검찰 칼 끝 문 전 대통령 향하나, 사위 채용 특혜 의혹 관련 중기부 등 3곳 압수수색

    Date2023.11.13 By이원우기자 Views19557
    Read More
  10. 이재명 대표 '개딸' 향해 최초 비판, "과한 행동은 당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

    Date2023.11.10 By엽기자 Views13082
    Read More
  11. 더불어민주당 "고위 공직자라도 죄 지으면 처벌 받아야, 이정섭 차장검사 공수처 고발할 것"

    Date2023.11.10 By엽기자 Views32846
    Read More
  12. 이재명 윤석열 정권 비판하며 "정책 우선순위 조정 통해 3% 성장률 회복 가능"

    Date2023.11.02 By엽기자 Views20145
    Read More
  13. 인요한 "동일 지역구 3선 이상 출마 금지" 혁신 안건 띄워, 국민의힘 당내 술령

    Date2023.11.02 By엽기자 Views25327
    Read More
  14. 김승희 의전비서관 초등학생 딸 학폭 솜방망이 처벌에 논란, 김 비서관 거취는?

    Date2023.10.20 By엽기자 Views30169
    Read More
  15. 국감 증인출석 무산된 경기도 법카 공익제보자 조모씨, 23일 경찰 출석한다!

    Date2023.10.20 By이원우기자 Views27919
    Read More
  16. 홍익표 원내대표 "이번 국감 폭주하는 윤 정부에 맞설 유일한 수단", 끝내 국방위 국감 파행

    Date2023.10.10 By엽기자 Views19058
    Read More
  17. 보궐선거 역대 최고 사전 투표율, 여야 서로 '유리하다' 민심은 어디로?

    Date2023.10.10 By엽기자 Views23303
    Read More
  18. 이균용 대법원장 후보자, "대법원장 공백 길어지면 국가 기능 마비 우려" 야당 의원들에게 읍소

    Date2023.10.05 By이원우기자 Views31567
    Read More
  19. 김기현 "이재명 대표 대선 하루 전날 허위사실 문자 대대적 발송"

    Date2023.10.05 By엽기자 Views12065
    Read More
  20. 유인촌 문체부 장관 후보자 두 아들 증여세 탈세 논란, 그 진실은?

    Date2023.10.05 By엽기자 Views2320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 Next
/ 46

사용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