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피라TV]

 

 

남현희 사진.png

<펜싱 전 국가대표 남현희 사진 출처:네이버>

 

전 펜싱 국가대표 남현희(42)씨가 재혼 상대였던 전청조(27)씨와의 사기 공범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하지만 남씨가 과거 코치들에게 전씨 재력을 과시하는 발언이 담긴 녹취가 공개되며 공범설에 힘이 실리고 있다. 

 

해당 녹취에서 남씨는 코치들에게 전씨가 부유층을 타깃으로 만든 ‘매널’ 학원 사업의 구체적인 내용을 언급하며 전씨의 사기행각을 사실상 도왔다.

 

채널A가 10일 공개한 녹취에 따르면, 남씨는 지난 2월 코치들에게 “대표님(전씨)이 돈이 좀 되게, 굉장히 많다. SK랑 삼성보다 훨씬 많다. 미국 IT 회사 계열 회장님이셔 가지고”라며 전씨 재력을 드러냈다.

 

이어 남씨는 “기본적인 건 이렇게 얘기를 하고, 대표님이 직접 일요일에 (코치) 5명을 다 모아서 얘기를 한번에 하고 싶다더라”며 “그래서 일요일 저녁 식사 장소랑 이런 거는 대표님이 정해주실 예정”이라고 했다. 남씨가 이 같은 발언을 한 건 전씨가 구상 중이던 매널 학원에 코치들을 영입하기 위해서인 것으로 예상된다.

 

공개된 녹취에서 남씨는 전씨와의 친분을 거듭 강조했다. 남씨는 “대표님이 원래는 약간 귀찮기도 하고, 일이어서 직접 안 나서신다. 그런데 나랑 엄청 친하다. 그래서 나랑 막 반말하기도 한다”며 “(전씨가) ‘내가 도와줄까? 내가 할게’ 이러시더라”고 했다. 이어 “(전씨) 돈 엄청 많아. 진짜로. SK에서 IT 기술하는 거 알지 않느냐. SK에서도 도와달라고 하는 입장”이라며 전씨 능력과 친분을 재차 강조했다.

 

남씨는 전씨의 학원 사업을 철저히 비밀에 부칠 것을 요구했다. 코치들에게 비밀을 지켜달라며 언급한 금액은 1500만원. 남씨는 “왜 비밀 유지를 해야 하냐면 교육 방법이 조금 색다르고, 노출되면 다른 데서 따라 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일반적인 아이들 대상이 아니라 돈이 많은, ‘특별한 아이들’ 대상”이라며 “그래서 돈을 그만큼 줄 수 있는 것”이라고 했다. “프라이빗하게 수업이 진행돼야 해서 네가 어디서 무슨 일을 한다는 걸 발설하지 않아야 한다. 보안 유지해달라는 의미로 1500만원을 주는 것”이라고도 했다.

 

남씨는 학원 사업 내용을 코치들에게 구체적으로 설명했다. “아이들 케어와 학부모 케어는 심리 선생님이 한다. 어떻게 보면 되게 편안한 직업”이라며 “(수강생들은) 배우는 게 굉장히 많은 애들이기 때문에 펜싱에 목을 맬 수가 없다. 그래서 한 명이 ‘저 아침 8시부터 10시까지 해주세요’ 하면 우리는 맞춰줘야 한다. 그 다음 학생이 ‘저녁 8시부터 10시까지’라고 하면 그 중간 텀에는 자유 시간을 가져도 된다”고 했다. 아울러 “펜싱장 장소는 하남쪽이 될 것”이라며 “거기 지금 건물 올리고 있는데 거의 다 올라갔다”고 했다.

 

이처럼 코치들에게 적극적으로 전씨 학원 사업을 홍보했던 남씨는 현재 공범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있다. 

 

남씨 변호인은 지난 11일 “전씨는 상대를 만나자마자 엄청난 물량 공세로 환심을 산 뒤 결혼할 것처럼 속여 돈을 뜯어내는 사기 행각을 벌였다”며 “특히 이번 범행에서는 유명한 남 감독을 숙주로 주변 부유한 피해자를 노렸다”고 했다. 그러면서 “전씨는 남 감독에게 계좌 이체한 기록이 남아 있다는 점을 역이용해 사건을 재구성하고, 이를 교묘히 왜곡해 남 감독을 공범으로 몰고 가려 한다”고 했다.

 

지난 7일에는 남씨가 직접 “제가 뭐가 아쉬워서 그동안 쌓아왔던 명예를 실추시키면서까지 사기를 치겠나”는 글을 인스타그램에 올리며 해명에 나서기도 했다. 당시 남씨는 “전청조와 같이 지낸 것은 맞다. 그런데 전청조가 철저히 숨긴 것을 사기꾼인지 제가 어떻게 아느냐”며 “제가 받은 선물 벤틀리와 명품 옷, 액세서리 등 사기 쳐서 사준 거라고는 꿈에도 몰랐고 알고 난 후 바로 돌려주려 했지만, 절차가 쉽지 않았다”고 했다.

 

공범설 부인 남현희 인스타.jpg

<전청조와의 공범 관계를 부인하기 위해 남현희가 SNS에 올린 글 출처:남현희 SNS>

 

현재 전씨는 수십억원대 투자사기 혐의로 검찰에 넘겨진 상태다. 현재까지 접수된 피해자는 23명, 피해액은 28억원으로 집계됐다. 전씨를 상대로 한 여러 건의 고소 가운데 1건에선 남씨도 공범으로 적시된 것으로 알려졌는데, 고소인은 남씨가 운영하는 펜싱 아카데미 수강생 학부모로 파악됐다.

 

 

 

스피라TV 이원우 기자 spirra2w@naver.com

 

<저작권자 ⓒ 스피라티비 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 김치라면에 ‘라바이차이’ 기재… 농심, 논란 일자 삭제 2024.01.28

    Date2024.01.28 By김성은 기자 Views0
    Read More
  2. 스페인 등 외신, 김건희 여사 ‘명품 가방 수수 논란’ 보도 2024.01.28

    Date2024.01.28 By김성은 기자 Views0
    Read More
  3. '지옥철' 김포골드라인, 배차간격 2분대로 단축…올림픽대로 버스전용차로 도입 2024.01.26

    Date2024.01.26 By김성은 기자 Views0
    Read More
  4. 故 이선균 마약 투약 혐의 최초 재보자 유흥업소 실장 아닌 협박녀였다.

    Date2024.01.18 By이원우기자 Views41469
    Read More
  5. 대법원 몰래 녹취한 녹음 파일 증거 효력 인정, 수협 주합장 '돈 선거' 관련

    Date2024.01.08 By이원우기자 Views26986
    Read More
  6. 마약 처방 의사...환자 상대 준강간·불법촬영 혐의 추가 2023.12.26

    Date2023.12.26 By김성은 기자 Views0
    Read More
  7. 폭행이냐, 공갈이냐 김하성 VS 후배 임씨 진실공방 과열

    Date2023.12.08 By이원우기자 Views40445
    Read More
  8. 검찰, 뉴스타파 김용진 대표 전격 압수수색

    Date2023.12.06 By이원우기자 Views38128
    Read More
  9. 경찰 광주, 전남 '사건 브로커' 사건 관련 혐의자 7명 직위 해제

    Date2023.11.27 By이원우기자 Views28030
    Read More
  10. 황의조 성관계 영상 최초 유포자 친형수였다!

    Date2023.11.24 By이원우기자 Views45096
    Read More
  11. 불법도박사이트 자금 1700억으로 시작된 '사건 브로커' 성씨 사건

    Date2023.11.21 By이원우기자 Views19586
    Read More
  12. "합의 하에 촬영한 것"이라던 황의조, 피해자 A씨는 "합의한 적 없다"

    Date2023.11.21 By이원우기자 Views33672
    Read More
  13. 검찰, 각종 의혹 제기된 이정섭 차장 검사 수사 착수

    Date2023.11.20 By이원우기자 Views41678
    Read More
  14. 검경 합동수사팀 600억원 상당의 마약류 밀반입, 유통한 일당 검거!

    Date2023.11.20 By이원우기자 Views29413
    Read More
  15. '전청조' 공범 혐의 부인하던 남현희, 녹취록에선 적극 동조했다.

    Date2023.11.13 By이원우기자 Views25887
    Read More
  16. 검찰, 광주경찰청, 북부서 압수수색 '검경 브로커' 연루 여부 밝힌다

    Date2023.11.10 By이원우기자 Views30168
    Read More
  17. 지하철 오늘 오후6시부터 정상운행 복귀, 인력감축 철회 없으면 수능 이후 2차 총파업 예고

    Date2023.11.10 By이원우기자 Views21529
    Read More
  18. 딸 친구 수년간 성폭행 한 50대 A씨, 징역 15년 선고

    Date2023.10.20 By이원우기자 Views31296
    Read More
  19. '개가 똥을 어떻게 끊나' 주식사기꾼 이희진 형제, 900억대 스캠코인 사기행각 벌여

    Date2023.10.05 By이원우기자 Views29885
    Read More
  20. 9월 모의평가 수학 만점자 2500명, 본 수능 변별력 갖춰야

    Date2023.10.04 By이원우기자 Views2135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5 Next
/ 55

사용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