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피라TV]

 

 

밤의 전쟁 운영자.jpg

<성매매 알선 사이트 '밤의 전쟁' 운영자 A씨 사진 출처:네이버>

 

70만 명이 가입한 것으로 알려진 국내 최대 성매매 알선 사이트 밤의 전쟁운영자에게 검찰이 징역 7년을 구형했다. 재판에 넘겨진 운영자는 기회를 주시면 자랑스러운 아빠로 부끄럽지 않게 살겠다고 말했다.

 

검찰은 24일 수원지법 형사11단독 재판부 심리로 열린 결심공판에서 성매매처벌법 위반 혐의 등으로 구속돼 재판에 넘겨진 40대 남성 A씨에게 징역 7년을 선고하고 추징금 508000여만원을 명령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A씨는 밤의 전쟁을 비롯한 성매매 알선 사이트 4곳을 20144월부터 지난해 1월까지 운영하면서, 성매매 업소 7000여개를 광고해주고, 그 명목으로 170억원 상당의 부당 이득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놀라운 것은 밤의전쟁의 회원 수가 약 70만명에 달한다는 것이다.

 

A씨는 지난 2016년 필리핀으로 도주했다가 올해 7월 인터폴과 공조한 경찰에 붙잡혀 국내로 송환됐다. 경찰은 국내 총책을 포함해 사이트에 올라온 성매매 업주와 성 매수자 등 관련자 총 2522명을 검거하고 관련 사이트 4곳을 폐쇄조치했다.

 

A씨는 최후진술에서 법에 위배되는 일을 한다는 사실은 알고 있었지만 피해자가 없어 범행을 정당화한 점을 반성한다많이 반성하고 있고 기회를 주시면 자랑스러운 아빠로 부끄럽지 않게 살겠다고 말했다.

 

A씨의 선고공판은 다음달 24일에 열릴 예정이다.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성매매처벌법)에 따르면, 영업을 목적으로 성매매 알선 등을 했을 경우 7년 이하 징역 또는 7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할 수 있다(19조 제2). 법원이 검찰 구형대로 A씨에게 징역 7년을 선고한다면 A씨는 성매매 알선 등에 대한 법정최고형을 받는 셈이다.

 

 

 

스피라TV 이원우 기자 spirra2w@naver.com

 

<저작권자 스피라티비 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 대법원, 법관 930명 인사... 이재용 재판부 3명중 2명 교체

    Date2021.02.03 By스피라통신 Views10347
    Read More
  2. 방역체계 비웃는 TCS국제학교… 시민들은 분노 폭발

    Date2021.01.27 By스피라통신 Views11529
    Read More
  3. 美 플로리다 은행, 트럼프 은행계좌 폐쇄

    Date2021.01.22 By스피라통신 Views8655
    Read More
  4. 검찰, 김학의 출금사건 이틀간 압수수색… 곧 관련자 소환하나

    Date2021.01.22 By스피라통신 Views9475
    Read More
  5. 이재명표 ‘경기도 기본주택’, 국회서 공론의 장 열린다 2021.01.22

    Date2021.01.22 By김성은 기자 Views0
    Read More
  6. 신천지 이만희,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 무죄

    Date2021.01.13 By스피라통신 Views12364
    Read More
  7. '꽁꽁' 경북, 한파 피해 속출… 수도계량기 동파·한랭질환자 잇따라

    Date2021.01.09 By스피라통신 Views9642
    Read More
  8. 유난히 더 춥다는 올 겨울... '역대급 한파' 이유 있었다

    Date2021.01.08 By스피라통신 Views9242
    Read More
  9. 쇄골·갈비뼈 골절, 뱃속엔 600㎖ 출혈... 정인이 이 몸으로 하늘나라 갔다

    Date2021.01.07 By스피라통신 Views12422
    Read More
  10. 황하나, '마약 투약' 인정 녹취 '내가 훔친 거 진짜 좋아'

    Date2021.01.04 By스피라통신 Views9682
    Read More
  11. 한국 뚫은 영국발 변이 코로나… 확산 우려

    Date2020.12.28 By스피라통신 Views9651
    Read More
  12. '정경심 재판부 탄핵'... 靑 청원 35만 돌파

    Date2020.12.27 By스피라통신 Views13643
    Read More
  13. 18시 기준 718명 신규 확진… 전일 대비 137명 증가

    Date2020.12.22 By스피라통신 Views11246
    Read More
  14. 화이자 코로나 백신 맞은 미국 간호사 17분 후 기절

    Date2020.12.20 By스피라통신 Views13247
    Read More
  15. 수도권 모든 학교 15일부터 '셧다운'... '3단계 준하는 학사 운영'

    Date2020.12.14 By스피라통신 Views13546
    Read More
  16. 윤석열 '커넥션 의혹'에 주진우 '명백한 허위사실' 반박

    Date2020.12.07 By스피라통신 Views12356
    Read More
  17. 오늘 밤부터 서울 불 꺼진다... 9시부터 '부분 셧다운'

    Date2020.12.05 By스피라통신 Views9134
    Read More
  18. ‘판사 정보 수집 정당’하다는 검사… 법무부 '사찰 맞다'

    Date2020.11.30 By스피라통신 Views11473
    Read More
  19. 참으로 옹색한 검찰, 항소 이유가 기가 막혀

    Date2020.11.28 By스피라통신 Views13385
    Read More
  20. 코로나 '숨은 전파자' 20대... '나도 모르게 앓았다' 일반인 3배

    Date2020.11.24 By스피라통신 Views986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 54 Next
/ 54

사용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