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피라TV]

 

 

TV조선을 통해 공개된 CCTV 영상.jpg

<TV조선을 통해 공개된 논란의 현장 CCTV 영상 출처:TV조선>

 

 

() 박원순 전 서울시장 성추행 사건 당시 유족 측을 법률 대리했던 정철승 변호사가 후배 변호사를 성추행한 혐의로 고소당한 가운데 당시 상황이 담긴 CCTV 영상이 공개됐다.

 

13 TV조선이 공개한 CCTV 영상을 보면 정철승 변호사는 지난달 말 서울 서초구 한 술집에서 테이블 맞은편에 앉은 여성 변호사 A씨를 향해 수차례 손을 뻗는 장면이 나온다.

 

영상엔 정 변호사가 자신의 오른손을 내밀며 A씨에게 집요하게 손을 내어 달라고 요구하는 듯한 모습이 담겼다. A씨가 손을 피하는데도 결국 잡아 엄지손가락으로 손을 만지거나 자신의 몸쪽으로 잡아당기는 듯한 장면도 찍혔다. 7분 뒤 술집을 나서면서는 A씨의 등에 손을 대면서 그를 자신의 몸에 밀착시키기도 했다.

 

A씨는 당시 상황에 대해 손이 쑥 들어왔다그때 머리가 하얘졌다. 정말 몸이 굳어버렸다고 말했다. 이어허리를 잡더니 이렇게 콱하고 당기는데 등까지 쓸면서 놓아주더라. (나온 뒤에) 너무 무서워 막 달렸다고 말했다.

 

A씨는 지난 10일 정 변호사를 성추행 혐의로 고소했다. 피소된 이후 정 변호사는 A씨와 변호사 30여명이 있는 단체 대화방에서오히려 내가 피해자라는 글을 올려 본인의 혐의를 부인하는 뻔뻔한 행태를 보인 것은 물론이고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 의혹에 휩싸이기도 했다.

 

그는술잔을 치워주기 위해 손을 뻗었고, 얘기를 잘 들으려 가까이한 것이라며 “A씨가 먼저 자신의 손이 특이하다고 말해서 만졌다고 혐의를 부인했다. 또 언론을 통해 “A씨의 손을 잡은 것도 내 손 얘기를 하기에 잡아서 본 것이고 그 외에 열심히 하라는 의미로 악수한 게 전부라고 주장했다. 이어말도 안 되는 억지를 부리며 사과하라고 하니 경찰에 고소했다면 잘된 일이라 생각한다 “A씨에 대해서는 명예훼손으로 고소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스피라TV 이원우 기자 spirra2w@naver.com

 

<저작권자  스피라티비 뉴스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1. 초등학교 교사 죽음으로 내 몬 학부모 직장 게시판 항의글로 폭주

    Date2023.09.22 By이원우기자 Views21394
    Read More
  2. 경찰, '강남 람보르기니 남' 검찰에 송치

    Date2023.09.20 By이원우기자 Views18281
    Read More
  3. 검찰, 이재명 대표 구속영장에 "이화영으로부터 대북송금 보고 받았다" 17회 적시

    Date2023.09.20 By이원우기자 Views29023
    Read More
  4. '딥페이크 포르노' 영상 유포한 30대 남성 A씨 구속

    Date2023.08.30 By이원우기자 Views32301
    Read More
  5. '증거수집' 명목으로 성매매 여성 알몸 촬영 후 단톡방에서 돌려 본 경찰, 피해 여성 국가상대 손해배상 소송 청구

    Date2023.08.30 By이원우기자 Views41435
    Read More
  6. '킬러문항' 제공하고 수억원 받은 교사들, 사교육 카르텔의 실체가 드러나다.

    Date2023.08.21 By이원우기자 Views27701
    Read More
  7. 신림동 성폭행 살인범 최모씨, 직업도 친구도 없는 은둔형 외톨이였다

    Date2023.08.21 By이원우기자 Views26677
    Read More
  8. 경찰 '부실시공', '철근누락' 논란의 중심이 된 LH 압수수색, 부실시공 원인 찾아낸다.

    Date2023.08.17 By이원우기자 Views26217
    Read More
  9. 검찰, 이재명 대표 출석 직전 선거캠프 관계자 압수수색 이어 송영길 전 대표 비서 자택 압수수색까지 진행

    Date2023.08.17 By이원우기자 Views23384
    Read More
  10. 검찰, '200억대 횡령' 김성훈 전 백광산업 대표 구속기소

    Date2023.08.08 By이원우기자 Views17394
    Read More
  11. 강남역 롤스로이스 돌진 피의자 석방에 비난 여론 일자, 경찰 구속영장 청구 준비 중

    Date2023.08.08 By이원우기자 Views33468
    Read More
  12. '돈봉투 의혹' 윤관석, 이성만 의원 영장 실질심사 종료 결과는 오늘 밤 또는 내일 새벽

    Date2023.08.04 By이원우기자 Views19782
    Read More
  13. 서현역 '차량, 흉기 테러범' 부모님 차량으로 범행, 분열성 성격장애 진단 받아

    Date2023.08.04 By이원우기자 Views29569
    Read More
  14. 방통위, 감사 결과 나오지도 않았는데 방문진 이사 물갈이 착수, "공영방송 장악 시도" 비난 일어

    Date2023.08.03 By이원우기자 Views20214
    Read More
  15. 해병대, '호우피해 실종자 수색' 전, 소방당국 강 경계지역 진입 금지 조치 없었다.

    Date2023.08.02 By이원우기자 Views10087
    Read More
  16. 검찰 칼끝 향한 '불법 경영권 승계' 의혹 키움증권, 김익래 전 회장 부자 압수수색

    Date2023.07.28 By이원우기자 Views17254
    Read More
  17. 검찰, 주식시장 뒤흔들었던 '무더기 하한가' 사태 배후 강모씨 등 4명 기소

    Date2023.07.28 By이원우기자 Views10770
    Read More
  18. 치밀하게 계획된 범죄 '신림동 살인사건' 조선, 범행 전 홍콩 묻지마 살인 검색

    Date2023.07.27 By이원우기자 Views38249
    Read More
  19. '갑질 집합소' 9사단 복지회관, 병사들을 위한 복지는 도대체 어디로 사라졌나

    Date2023.07.27 By이원우기자 Views9664
    Read More
  20. 검찰, 박영수 전 특검 딸 압수수색, 박 전 특검과 공범으로 판단

    Date2023.07.19 By이원우기자 Views1828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5 Next
/ 55

사용자 로그인